본문 바로가기

자막 [생명의 삶] 20181017 항상 경외하고 송축할 영원한 사랑의 하나님 (시편 103:13~22)


2018.10.17. 생명의 삶 오 민 목사



할렐루야 하나님께서 오늘도 새 날을 허락해주셨습니다 

우리 신앙 생활 가운데 가장 중요한 것은 하나님과의 친밀함입니다 

하나님과 친밀함으로 나아가지 못할 때 우리의 신앙은 형식적으로 흘러 가게 되며 종교적으로 흘러 가게 될 것입니다 

주님께서는 늘 우리와 친밀한 교제를 원하시는 분이십니다 

주님께 마음을 열고 나아갈 때 주님께서 감춰두신 놀라운 보물들을 우리에게 베풀어 주실 것입니다 

하나님과 친밀함으로 나아가시는 복 된 하루 되시기를 바랍니다


항상 경외하고 송축할

영원한 사랑의 하나님




시편 103편 13절에서 22절 말씀입니다


13. 아버지가 자식을 긍휼히 여김 같이 여호와께서는 자기를 경외하는 자를 긍휼히 여기시나니

14. 이는 그가 우리의 체질을 아시며 우리가 단지 먼지뿐임을 기억하심이로다

15. 인생은 그 날이 풀과 같으며 그 영화가 들의 꽃과 같도다


16. 그것은 바람이 지나가면 없어지나니 그 있던 자리도 다시 알지 못하거니와

17. 여호와의 인자하심은 자기를 경외하는 자에게 영원부터 영원까지 이르며 그의 의는 자손의 자손에게 이르리니

18. 곧 그의 언약을 지키고 그의 법도를 기억하여 행하는 자에게로다

19. 여호와께서 그의 보좌를 하늘에 세우시고 그의 왕권으로 만유를 다스리시도다

20. 능력이 있어 여호와의 말씀을 행하며 그의 말씀의 소리를 듣는 여호와의 천사들이여 여호와를 송축하라


21. 그에게 수종들며 그의 뜻을 행하는 모든 천군이여 여호와를 송축하라

22. 여호와의 지으심을 받고 그가 다스리시는 모든 곳에 있는 너희여 여호와를 송축하라 내 영혼아 여호와를 송축하라



자식에 대한 부모의 사랑이 인간이 경험하고 느낄 수 있는 최고의 사랑 일 것입니다 

특히 자녀가 연약하고 아플 때 자녀에게 향하는 부모의 마음은 안타깝고 그 사랑은 이루 말할 수 없습니다 


13절을 보도록 하겠습니다 

13. 아버지가 자식을 긍휼히 여김 같이 여호와께서는 자기를 경외하는 자를 긍휼히 여기시나니

다윗은 하나님께서 자기를 경외하는 자를 불쌍히 여기시고 사랑하는 쓰는 것이 이와 같다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물론 하나님의 사랑은 인간의 사랑과 비교할 수 없을만큼 크신 사랑입니다 

하지만 사람이 경험할 수 있는 최고의 사랑이 자식을 긍휼히 여기는 어버이의 사랑이기 때문에 다윗은 하나님의 사랑을 어버이의 사랑으로 비유하고 있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좋으신 아버지처럼 우리 연약함을 불쌍히 여기시고 변함없이 사랑하시는 분이십니다 

하나님께서 우리를 불쌍히 여기시는 것은 우리가 의롭고 경건해서가 아닙니다 

14절에 그가 우리 체질을 아신다고 하셨습니다 

14. 이는 그가 우리의 체질을 아시며 우리가 단지 먼지뿐임을 기억하심이로다

하나님은 이미 우리 연약함을 우리보다 더 잘 아십니다 

하나님께서 우리를 지으셨기 때문입니다 

하나님 보시기에 인간은 흙으로 만들어진 연약한 존재이며 

하나님 보시기에 그들은 뜨거운 바람에 하루아침에 시들어 버리는 풀과 같은 존재입니다

이 땅에서 인간이 누리는 영광은 바람에 쉽게 날아가버리는 꽃처럼 허무한 것입니다 

그나마 이 땅에 잠시 지내다가으로 돌아가 버리면 그 자리도 알지 못할 정도로 허무한 것이 인간의 삶인 것입니다 

하지만 하나님은 이렇게 연약하고 가치없는 허무한 인생을 불쌍히 여기십니다 

그리고 우리에게 당신의 영원한 생명을 나눠 주고 싶어 하십니다 

그분의 크신 사랑 때문입니다 


이러한 하나님의 크신 사랑은 누구에게 허락 되나요? 

우리 17절을 보시면 

17. 여호와의 인자하심은 자기를 경외하는 자에게 영원부터 영원까지 이르며 그의 의는 자손의 자손에게 이르리니

18. 곧 그의 언약을 지키고 그의 법도를 기억하여 행하는 자에게로다


18절 보시면 그 언약을 지키고 법도를 기억하고 행하는 자에게 은혜를 베푸신다'라고 하셨습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하나님께서는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우리를 언약 관계로 초청 하셨고 모든 영원한 복들을 허락해 주셨습니다 

하나님의 구원과 사랑을 받고 하나님과 언약을 맺은 자들에게 하나님께 나아갈 모습은 전적인 신뢰와 순종입니다 

여러분 삶 가운데 말씀에 순종함으로 나아감으로 하나님의 사랑을 더 풍성이 누리시는 은혜가 있기를 바랍니다



연약한 인생을 대하시는

하나님의 마음은 어떠할까요?

하나님을 경외하는 마음을

내 삶에서 구체적으로

어떻게 나타낼 수 있을까요?



공동체를 향하던 다윗은 이제 시선을 들어 하나님을 주목하기 시작했습니다 

19절을 보도록 하겠습니다 

19. 여호와께서 그의 보좌를 하늘에 세우시고 그의 왕권으로 만유를 다스리시도다

다윗은 비록 이스라엘의 왕이었지만 온 우주를 다스리시는 만왕의 왕은 여호와 하나님이심을 만방에 알리고 있습니다 

만왕의 왕 하나님께 나아가는 합당한 방법은 여호와를 찬양하는 것입니다 

그리하여 다윗은 이제 천군과 천사들 그리고 만물을 향하여 

온 세상을 다스리는 하나님을 찬송하자고 초청 하고 있는 것입니다 


20절 21절 보겠습니다 

20. 능력이 있어 여호와의 말씀을 행하며 그의 말씀의 소리를 듣는 여호와의 천사들이여 여호와를 송축하라

21. 그에게 수종들며 그의 뜻을 행하는 모든 천군이여 여호와를 송축하라


천군천사는 하나님이 창조하신 피조물 가운데 가장 능력있고 신령한 존재들입니다 

그러나 아무리 높고 고귀한 존재라도 여호와 앞에 나아갈 때 마땅히 겸손히 찬송으로 나아가야 되는 것입니다 

이땅에 모든것은 하나님의 피조물서 창조주 하나님을 찬양 해야 합니다 

창조주 하나님은 이 땅의 모든 피조물로부터 찬송과 영광과 존귀를 받으시기 합당하신 분이십니다 

그리하여 다윗은 벅찬 가슴으로 온 만물을 향하여 여호와를 송축하라고 찬양으로 초청하고 있는 것입니다 


22절을 보도록 하겠습니다

22. 여호와의 지으심을 받고 그가 다스리시는 모든 곳에 있는 너희여 여호와를 송축하라 내 영혼아 여호와를 송축하라


모든 만물을 여호와를 송축하는데 초청 한 후에 다윗은 다시 한번 자신에게 여호와를 송축 할 것을 찬양 할 것을 촉구하고 있습니다 

찬양이 마땅히 드려야 할 자신의 본분이기 때문입니다 

받은 은혜를 기억함으로 시작한 다윗에 진정한 찬송은 공동체와 모든 피조물로 확대되었습니다 

우리의 개인의 찬양은 하나님께 전심으로 나아갈 때 주변에 확대될 것입니다 

우리의 받은 은혜를 감사함으로 찬송을 올려 드릴 때 우리의 삶을 통하여 하나님을 높여 드리는 것이 퍼져 나갈 것입니다 

저와 여러분의 삶이 이처럼 찬송의 통로가 되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함께 기도하겠습니다 


우리에게 은혜를 베풀어 주신 하나님 

우리가 받은 은혜를 기억함으로 전심으로 진정으로 찬송하게 하여 주시옵소서 

우리가 전심으로 찬양할 때 우리의 찬송을 통하여 하나님을 높이는 것이 퍼져가게 하여 주시고 

하나님의 크신 은혜를 더 경험하게 하여 주시옵소서 

감사드리며 우리 구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드렸습니다 

아멘



시편 기자는

어떤 대상에게

하나님을 송축하라고

선포하나요?

일상에서 하나님을

송축하는 삶을

어떻게 풍성하게

이어 갈 수 있을까요?



이 글은 청각을 잃은 제 친구를 위해 작성되었습니다

전체 또는 일부가 잘못 듣고 잘못 옮겨 적은 내용이 있을 수 있습니다

해당 글에 댓글 남겨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공감 버튼 꾹 한번 눌러주세요 

감사합니다


큰글자 생명의 삶 (월간) 10월호 - 개역 개정판 새찬송가
국내도서
저자 : 두란노서원 편집부
출판 : 두란노서원(잡지) 2018.10.01
상세보기
생명의 삶 (월간) 10월호 - 우리말 성경
국내도서
저자 : 두란노서원 편집부
출판 : 두란노서원(잡지) 2018.10.01
상세보기
생명의 삶 (월간) 10월호 - 개역 개정판 새찬송가
국내도서
저자 : 두란노서원 편집부
출판 : 두란노서원(잡지) 2018.10.01
상세보기



티스토리 툴바